당신이 뻔하다고 생각하는 것
컨설팅이나 연구 결과를 보고하는 자리에서 종종 듣게 되는 말이 있습니다. "아니 그건 뻔한 거 아닌가요? 상식적이잖아요. 그런 거 말고 뭔가 신선한 거 없나요?" 그 입장이 이해는 갑니다만, 이렇게 생각해 봅시다. 만약 결론을 말해주지 않은 상태에서, 연구가설, 영가설, 연구결론 등을 섞어서 여러개 나열해 놓고 실제 참인 것은 무엇일까 맞춰보라고 하는 겁니다. "뻔하고 상식적이라고" 했던 것들 중 몇 개나 정말 맞출 수 있을까요?

프린스턴 대학 출판부에서 1949년 출간된 The American Soldier라는 책은 2차 세계대전에 참전한 미군들에 대한 광범위한 연구를 정리한 4권짜리 책입니다. 이 책에 나온 발견 몇가지를 나열하면(괄호 속은 출처):

  1. 고학력 군인들은 그렇지 못한 군인들에 비해 더 많은 정신신경증적 증상을 보였다. (2권, 439p)
  2. 시골 출신 군인들은 도시 출신 군인들에 비해 복역기간 중 통상 더 긍정적이었다. (1권, 94p)
  3. 남부 출신 군인들은 북부 군인들에 비해 남양제도의 더운 기후를 더 잘 견딜 수 있었다. (1권, 175p)
  4. 백인 사병들은 흑인들에 비해 장교가 되고 싶은 마음이 더 강했다. (1권, 583쪽)
  5. 남부 출신 흑인들은 북부 출신 백인 장교보다 남부 출신 백인 장교를 선호했다. (1권, 581p)
  6. 전쟁 종료 후에 비해, 전쟁 중 군인들은 집으로 돌아가고 싶은 마음이 더 강했다. (2권, 561p)


읽어보면, 다 설득력이 있고 합당하게 느껴질 것입니다. 아무래도 좀 더 사회에서 어려움을 겪어본 사람들(영어로는 street-smart)이 정신적으로 더 적응을 잘할 것이고, 더운 지방 사람들이 더운 날씨에 적응을 더 잘할테고, 흑인들은 더 높은 직위에 큰 열망이 없을테고 등등. 동시에 뭐하러 이렇게 상식적이고 뻔한 결과를 얻으려고 돈들여 연구하는지 하는 마음에 혀를 찰 수도 있겠습니다.

하지만 반전은 여기에 있습니다. 위 6가지 모두 정반대가 사실이었다는 점입니다. 출처를 표기한 것은 해당 반대 사실이 나온 부분입니다. 저학력 군인들이 신경증을 더 보였고, 도시 출신 군인이 더 긍정적이었으며, 흑인 군인들이 장교가 되고 싶은 마음이 훨씬 강했고 등등. 관련 논문.

오슬로 대학의 칼 티건(Teigen)은 1986년도에 학생들을 데리고 속담에 대한 연구를 했습니다.

학생들에게 진짜 속담과 그 속담의 반대를 섞어서 보여주고 각각 얼마나 진실로 느껴지는지 물었습니다. 예를 들어, "두려움은 사랑보다 강하다"(실제 속담)와 "사랑은 두려움보다 강하다"(반대)라든가, 혹은 "넘어진 사람은 쓰러져있는 사람을 도울 수 없다"(실제)랑 "넘어진 사람은 쓰러져있는 사람을 도울 수 있다"(반대) 같은. 흥미롭게도 학생들은 두 가지 반대되는 속담 모두를 진실로 느꼈습니다.

얼마전에 이런 기사가 뉴스에 났습니다. 연구결과, 남편과 부인의 집안일 분담이 평등할 수록 이혼률이 높다는 것. 사람들은 이걸 보고 이런 생각을 할 것입니다. 그래, 이렇게 평등한 생각을 갖고 진보적이고 젊은 커플들은 이혼도 좀 더 쉽게 생각할거야. 말되지. 당연하지. 하지만, 몇 달 전 남편과 부인의 집안일 분담이 평등할수록 결혼생활이 안정적이고 만족스럽다는 연구에 대한 뉴스를 보고는 당시에 또 말되네 라고 생각했었을 것입니다.

이런 것을 후판단 편향(Hindsight Bias)이라고 합니다. 답을 알고 있다고 생각하면 그 답이 당연하다고 느껴지는 것. 이것 때문에 우리는 항상 그럴싸해 보이는 썰에 조심해야 합니다. 우리는 언제나 일치하는 예를 자신의 경험에서 찾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럴싸하다 느껴지는 말을 볼 때 우리가 해야할 것은 만약 이 주장이 반대였더라면 내 머리 속에서 어떤 반응이 돌아갔을까 하고 생각해 보는 것입니다.

--김창준
by 애자일컨설팅 | 2017/03/02 13:08 | 트랙백 | 덧글(4)
트랙백 주소 : http://agile.egloos.com/tb/5885773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너굴 at 2017/03/04 09:03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읽다가 궁금한 점이 생겼는데요.
'두려움은 사랑보다 강하다'와 '사랑은 두려움보다 강하다' 중 어느 쪽이 실제 속담인지요?
Commented by news at 2017/03/07 15:37
"하지만, 몇 달 전 남편과 부인의 집안일 분담이 평등할수록 결혼생활이 안정적이고 만족스럽다는 연구에 대한 뉴스를 보고는 당시에 또 말되네 라고 생각했었을 것입니다."
저 뉴스가 있었다는게 사실인가요, 가정인가요?
Commented by openman at 2017/03/14 07:59
영감을 주는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Commented at 2017/03/23 19:34
비공개 덧글입니다.

:         :

:

비공개 덧글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


Site Me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