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랄드 와인버그
작년 11월에 인생은 짧으니 하고 싶은 일을 하라는 글을 썼습니다. 제랄드 와인버그라는 분을 존경하기에 그분이 진행하는 컨퍼런스나 워크샵을 참가하리라고 마음 먹고 있었으나 "그래 내년에는 꼭 가야지"하는 핑계를 매년 만들어 왔죠. 그러다가 그분의 암 선고 및 시한부 인생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많은 후회를 하며 썼던 글입니다.

저는 그때 나름 결심을 하나 했죠. 2010년에 무슨 일이 있어도(설사 와인버그가 돌아가시더라도), 그분이 만든 워크샵이나 컨퍼런스에 (만약 열리기만 한다면) 꼭 참가하겠다고 말이죠.

그러다가 Problem Solving Leadership이라는 워크샵에 오게 되었고, 지금 미국 리오 란쵸(Rio Rancho)라는 도시에서 이 글을 쓰고 있습니다. 와인버그가 진행하는 컨퍼런스/워크샵은 제가 알기로 PSL과 AYE(Amplify Your Effectiveness) 두 가지가 있는데, PSL이 먼저 열리더군요. 그래서 PSL을 택했습니다. 와인버그가 살아 있을 때에 꼭 만나보고 싶었거든요. 그런데 저 같은 사람(계속 가야지 하고 마음 먹으며 미루다가 올해 아니면 안된다 생각하고 마침내 온 사람)이 한 둘이 아니더군요.

PSL은 1970년대에 시작한 워크샵인데 지금까지 계속되고 있습니다. 처음에는 소프트웨어 개발을 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시작했는데, 와인버그의 생각 외로 더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었던 것 같습니다(와인버그가 쓴 많은 책들이 거의 다 그렇습니다). 농부, 교수, 간호사, 교사, FBI 등 다양한 사람들이 이 워크샵을 참여했다고 합니다. 참고로 이번에는 절반이 넘는 사람들이 애자일 코치나 컨설턴트들입니다. 생화학 연구자도 한 분 계시네요(남편의 추천으로 왔다고 합니다).

와인버그는 방사선과 약물 치료를 받아가며 일주일 동안 거의 풀타임 리딩을 하고 있습니다. 혼신을 다한다고 하는 말이 딱 맞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이 기회가 참 소중하게 느껴지고 와인버그에게 너무 고맙습니다.

이번 PSL에 참석하게 되어 정말 뿌듯합니다. 매일 매일이 충격과 숙고의 연속입니다. 제가 여기에서 배우고 있는 내용들의 일부는 이미 AC2에 포함되어 있습니다만, 이번 워크샵이 끝나면 AC2가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될 것 같아 무척 기대가 됩니다.

--김창준

p.s. AC2 3기를 모집 중인데 일찍 모집을 시작해서인지 이미 정원이 거의 다 차가고 있네요. 관심이 있는 분들은 신청을 서두르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by 애자일컨설팅 | 2010/05/06 08:46 | 트랙백(1) | 핑백(1) | 덧글(7)
트랙백 주소 : http://agile.egloos.com/tb/530998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geekinside's.. at 2010/07/02 14:09

제목 : fupfin의 생각
온라인 스터디에 참여하기로 했음. 휴… 시간이 될지 모르지만 배워야 하니까… 제랄드 와인버그는 처음인데…...more

Linked at 애자일 이야기 : 인생은 짧으.. at 2012/11/09 23:26

... -김창준 업데이트(2012/11/09) : 그 후로 와인버그는 의사의 예상과 달리 죽지 않고 살고 있고 저는 와인버그를 두 번 씩이나 만났습니다. PSL과 AYE를 모두 참석했고요. 나름 해피엔딩? ... more

Commented by 토비 at 2010/05/06 11:32
AC3를 하고 계시는 거군요.
Commented by 애자일컨설팅 at 2010/05/06 13:24
네. 그렇게 볼 수도 있네요. 또 여기 오신 다른 컨설턴트/코치분들도 다들 대단한 분들인 것 같습니다.
Commented by Ewan at 2010/05/06 12:47
제랄드 와인버그의 책 "프로그래밍 심리학"을 읽고 40년 전에 쓰여졌다는 사실에 깜짝 놀랐었던 기억이 아직도 나네요. 부럽습니다.
"좋은 프로그래밍은 아무나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배경지식도 갖추고 훈련도 받아야만 할 수 있다." -제랄드 와인버그
Commented by [1002] at 2010/05/06 14:48
영영 놓칠 뻔한 기회를 다시 잡게 되신 것 축하드려요.~ ^_^
Commented by moova at 2010/05/06 20:55
앞으로 저의 확정된 진로때문에 제럴드 와인버그의 책자를 통해서 영감을 얻을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제가 위의 글을 통해서 매우 숙연해 진 이유는, 암선고와 항암치료를 이기면서까지 리딩을 하시고 계셨다는게 놀라울 따름입니다...

저도 앞으로 약물치료를 받아야 하는 입장이라서 기분이 묘하네요...
Commented by 최승준 at 2010/05/10 11:43
한편으로 굉장히 부럽고, 한편으로 굉장히 기대됩니다. ac2 3기도 기대되구요.
Commented by 상희스타일 at 2010/08/28 11:22
커피를 마시며 제랄드 와인버그에 대해서 잠시 찾아보다가 결국 여기까지 오게됩니다. :)

:         :

:

비공개 덧글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