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들이 가지 않은 길
...그물코에 걸리지 않는 바람처럼...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숫타니 파타

...
숲 속에 두 길이 갈라져 있었고, 나는
사람이 덜 다닌 길을 택했습니다.
그래서 모든 것이 달라졌지요.

--로버트 프로스트, 가지 않은 길 (번역은 김창준)


첫번째 릴레이 세미나 날짜와 주제가 결정되었습니다.

  • 일시: 2008년 2월 2일 토요일 17시~20시
  • 장소: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본사 선릉역 포스코센터 5층 Conf Room SEOUL Real
  • 참가자: 여자개발자모임터 회원 및 IT 종사자라면 누구나 (남녀 모두)
  • 주제: 남들이 가지 않은 길: 개발자로 자기만의 브랜드를 만드는 법
  • 시간계획
    • ~17:20 5인 1조로 자기소개 및 질문지 작성
    • ~17:25 휴식
    • ~18:25 발표
    • ~18:40 휴식
    • ~19:00 현장 질문지 답변
    • ~19:20 즉석 질문 답변
    • ~19:40 5인 1조로 각자의 아하! 공유
    • ~20:00 버퍼

주최는 여자 개발자 모임터입니다. 남성 쿼터제를 시행하는데 참 재미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IT 쪽에서는 이런 일이 상상도 할 수 없거든요.

다음은 주제에 대한 소개글입니다.

간혹 개발자 커뮤니티 게시판에서 자신이 가진 IT 서적 전부를 헐값에 판다는 글을 봅니다. 몇 권 안되는 도서목록을 훑으면서 그 사람의 IT 경력을 짐작해 봅니다. 그 사람의 서가는 고전이 군데군데 박혀있는 고풍스런 서가도 아니고, 그렇다고 최근 기술을 섭렵하는 화려한 서가도 아닙니다. 그냥 그렇고 그런, 이 바닥에서 찢기고 멍들으면서 조금씩 모아온 그런 평범하고 소박하며, 또 진부한 서가입니다.

속사정이야 잘 모르겠지만, 나름 꿈을 갖고 성실하게 한 발 한 발 힘들여 걸어온 개발자 한 사람이 또 이 바닥을 뜨는구나 하는 생각이 들면서 왠지 섭섭한 느낌이 듭니다. 누군지 모를 그 사람은 뻔한 SI에서 10여년간을 이리저리 구르다가, 얻은 것은 다크써클과 위염이요, 잃은 것은 열정과 아이들과의 추억일지도 모릅니다. 더이상은 못견디겠다는 생각에 이 길을 접었겠다는 생각에 머리 속에 소설이 그려집니다.

저는 그 선택과 용기를 존중합니다. 하지만 공무원이나 치킨집이 유일한 대안적 선택지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세상에는 아직 탐험하지 않은 길들이 많이 남아 있습니다. 심지어는 내가 가는 길 위에서도 남들이 밟지 않은 땅이 남아 있기 마련입니다. IT를 떠나게 된 것은 결국 자신의 선택들이 쌓인 결과라고 보며, 또한, IT를 떠나지 않으면서도 현명하고 만족스러운 선택을 할 수 있었으리라 생각합니다.

남들이 많이 다니는 길이 있고, 또 인적이 드문 길이 있습니다. 이유야 어쨌건 사람이 별로 다니지 않는 길은 선택하는 것은 잘못이 아닙니다. 그런 선택들이 우리 삶과 사회를 더욱 다양하고 또 자유롭게 만들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 길은 굽이지고 험하며 외롭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남들과 다른 길을 가기로 선택한 사람에게 필요한 것은 용기와 여유입니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개발자로서 남과 다른 길을 가는 방법, 그리고 그 과정에서 자신만의 브랜드를 만드는 방법을 이야기 해보려고 합니다. 소위, 현대 사회의 무한경쟁이 개인차원에서 벌어지고 있다는 메세지가 식상해진 시점에서, 경쟁력으로서의 차별성과 개인 브랜드를 논하는 것은 제 의도가 아닙니다. 그보다 저는 개인의 자유와 삶의 행복이라는 측면에서 "남들이 가지 않은 길"을 이야기 해보려고 합니다.


저의 기대는 여러분에게 사람들이 가지 않은 길을 가는 것에 대한 희망과 용기를 드리는 것입니다.



신청은 마감된 것 같은데 주말에 약속이 생기는 분들이 있어서 대기자로 등록해 두면 간혹 빈자리를 얻을 수 있는 것 같더군요.

저 자신에게도 상당히 의미있는 자리가 될 것 같아서 기대가 됩니다. 토요일에 뵙겠습니다.

--김창준
by 애자일컨설팅 | 2008/01/29 21:27 | 트랙백(4) | 핑백(4) | 덧글(3)
트랙백 주소 : http://agile.egloos.com/tb/411973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일일신우일신 at 2008/01/30 14:44

제목 : 여자개발자모임터 첫번째 릴레이 세미나 참석 예정
작년 8월 IBM dW에서 여자개발자모임터 인터뷰 때 김창준님께서 말씀하셨던 프로젝트만의 릴레이 세미나를 모티브로 2월 2일 토요일 여자개발자모임터에서 준비한 첫번째 릴레이 세미나에 참석 예정입니다. 초기에 김창준님께서 제안하신 여러가지 주제로 회원분들의 의견을 물어보셨는데 '남들이 가지 않은 길: 개발자로 자기만의 브랜드를 만드는 법'이 선택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남들이 가지 않은 길'이라는 주제가 와닿는 부분이 많은데요.. 실제 세미......more

Tracked from 코드를 워드치듯 치고!.. at 2008/02/03 17:08

제목 : 여자개발자모임 제1회 릴레이 세미나
여자개발자모임 제1회 릴레이 세미나가 2월 2일 토요일 5시부터 9시까지 포스코 건물에서 열렸습니다. 첫 세미나 발표 주인공은 IT계의 스타 김창준님이셨습니다. 주제는 '남들이 가지 않는 길을 가는 것' 이었습니다. '영어잘하는 방법'이라는 주제와 다수결에서 박빙을 이루었는데, 결국 이것이 채택되었네요. 저는 이번 세미나를 듣고.. 그 분을 'IT계의 무릎팍도사'라 생각하게 되었지요. 세미나 내용을 간략히 마인드맵으로 정리했습니다. 1. 하다 ......more

Tracked from 일일신우일신 at 2008/02/03 22:11

제목 : 여자개발자모임터 첫번째 릴레이 세미나 후기
2월 2일 어제 삼성동 포스코 MS 본사에서 여자개발자모임터의 첫번째 릴레이 세미나에 다녀왔습니다. 후기 써야지 하면서 또 귀찮아서 흐지부지 될까봐 홍차 한잔 타놓고 노트북 앞에 자리 잡고 앉았어요. 매번 죄송하게도 집이 경기도 끝자락(?)에 있다보니까 이번에도 지각을 해버렸네요. 오후 5시 시작인데 강남역까지는 4시 45분쯤 도착했으니 포스코 앞으로 가는 버스를 놓쳐버려서.. ㅠㅠ 5시 15분쯤 도착한듯 해요.. 부랴부랴 뛰어들어갔는데 ......more

Tracked from Inspiration,.. at 2008/02/03 23:59

제목 : 평일에 고궁에서 햇볕을 만날 수 있는 자유
김창준님에 대한 이야기는 여기저기서 많이 들어왔는데 생각해보니 한번도 강의 형식의 이야기는 들어본적이 없었습니다. 작년 웹컨퍼런스에서 좌장으로 이야기한것이 유일했더군요. 마침 좋은 기회가 있어서 참석을 하게되었습니다. 여자개발자 모임터에서 남성쿼터제로 참석하게 되었지만 (나중에 들어보니 남성분들도 40여명 넘게 대기자로 신청을 하셨다는...) 새로운 경험이 되었습니다. 다른 세미나와는 달리 여자개발자분들이 많다 보니 이야기중에 기록하는 것이 일......more

Linked at 일일신우일신 : 여자개발자모임.. at 2008/02/03 22:10

... 명정도 섞여서 일단 분위기는 좋았었습니다. 그리고 지난 BDRS이후로 더 많은 여자개발자분들을 한자리에서 만나게 되어서 신선한 충격이었구요. 발표자는 김창준님이셨고, 주제는 '남들이 가지 않은 길'이였습니다. 발표 전 같은 테이블에 앉으신 분들과 자기 소개를 하고 주제에 대해 질문한 내용에 대한 간략한 토의를 했습니다. 제가 앉았던 테이블에는 miru_n님과 똘기 ... more

Linked at 애자일 이야기 : 나는 앞으로.. at 2008/08/24 14:55

... 하는 종류의 질문이지요. 그렇긴 하지만 뭔가 도움이 될만한 것들이 아예 없는 것도 아닙니다. 올 1월에 여자 개발자 모임터 회원 대상으로 세미나를 했습니다. 제목은 "남들이 가지 않은 길"이었죠. 제 개인적으로 큰 의미가 있었던 강의였습니다. 제가 생각해 오던 것들을 조망해 보고 정리할 수 있었던 기회였거든요. 그 강의에서 "나는 앞으로 뭐 해먹 ... more

Linked at Purpose driven d.. at 2008/09/05 10:05

... 는 생각이 든다.아래 글을 읽고 나니 다시 고민이 깊어진다.나는 앞으로 뭐해먹고 사나http://agile.egloos.com/4570504남들이 가지 않는 길http://agile.egloos.com/4119737제 1 회, 여자개발자모임터 릴레이 세미나 후기http://cafe.naver.com/womendevel.cafe?iframe_url=/ArticleRe ... more

Linked at 애자일 이야기 : 여자개발자모.. at 2009/04/22 16:37

... 을 받거나 하는 것 같습니다. 저랑 인연이 있는 여자개발자모임터에서도 이 기회에 2주년 기념행사를 한다고 하네요.이번 2주년 기념행사에 초대 강연을 부탁 받았습니다. 저번 릴레이 세미나에도 초청해 주시고 이번에도 초대를 해주시니 무척 영광스럽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주제는 어떤 것이든 좋다고 하셨는데, 이번 기회에 재미있는 실험을 해보고 싶어서 독특 ... more

Commented by 오자 at 2008/01/29 22:20
저도 등록했답니다. Erlang 스터디가 뜸해진 이후에 오랜만에 뵙겠네요.. :D (경쟁이 너무 치열했다는..)

얼마 전에 저희 회사에서 TDD 세미나 하셨던데 제가 공지를 확인했을 때는 이미 세미나가 지난 후였더군요. (제가 바로 그 건물에서 일하고 있었거든요!)
미리 알았으면 꼭 들었을텐데요! 아쉽네요. ㅠ_ㅠ (그 후로 교육 정보 게시판 매일 꼭꼭 챙겨보게 되었답니다..;;)

- 자현
Commented by Solid_One at 2008/01/30 23:13
대기 중인데 취소자가 생기기만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적지 않은 나이에 소프트웨어 쪽으로 몸을 담으려고 하는데 참 고민이 많습니다.
저처럼 고민있는 사람에게 유용한 주제가 되겠네요. 등록되신 분들이 부럽습니다.

Commented by proxies at 2008/02/03 23:10
몽롱한 가운데, 나의 눈앞에 해변의 초록빛 모래밭이 펼쳐졌다. 그 위의 쪽빛 하늘에는 황금빛 둥근 달이 걸려 있었다. 나는 생각했다. 희망은 본래 있다고 할 수 도 없고, 없다고 할 수도 없다. 그것은 지상의 길과 같다. 사실은, 원래 지상에는 길이 없었는데, 걸어 다니는 사람이 많아지자 길이 된 것이다.

- 루쉰의 고향 중

블로그의 글을 읽다가 불현듯! 이 글이 떠올라 올려봅니다. ^^

:         :

:

비공개 덧글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