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테니스를 배워서 "즐기면서" 게임을 하려면 얼마나 걸릴까요? 한달? 보름? 일주일? 20분이면 됩니다. 아니 웬만한 사람이라면 그보다 훨씬 짧게 걸릴 겁니다.

지금부터 여러분이 보실 동영상은 앨런 케이(Alan Kay)가 80년대 말에 했던 강연 Doing with Images Makes Symbols(아주 심오한 제목이고, 강연 전체가 매우 감동적인데 이에 대해서는 별도 포스트에...)에서 앨런이 교육철학과 UI, 사람의 학습 방식 등에 대해 설명하다가 비디오테이프를 틀어주는데, 거기에 나오는 영상입니다.



대략 한시간 삼십분 짜리 영상이고, 거기에서 56분 지점에서 이 이야기가 나옵니다. 약 8분 가량 지속됩니다. 위 동영상을 재생하시면 해당 부분부터 시작합니다. 일단 심호흡부터 하시고요. 무척 충격적입니다.

나은 화질을 원하시면 이곳에서 다운 받으세요. (여기에는 고화질의 스트리밍도 있습니다)

팀 갈웨이(Tim Galleway)라는 하버드 출신 테니스 코치가 독특하게 테니스를 가르친다는데, ABC 방송국에서 사기인지 아닌지 보려고 사람들을 급파합니다. 테니스를 평생 안쳐본 사람들을 수 명 뽑은 다음, 그 중 가장 몸치에 가까운 사람을 뽑았습니다. 주인공은 몰리라는 아줌마입니다. 눈으로 딱 보기에도 운동하고는 거리가 있습니다. 테니스라는 운동은 손도 안대봤을 뿐만 아니라, 30년 동안인가 운동을 한번도 안해봤다고 합니다.

자 여러분은 이 아주머니가 어떻게 20분만에 즐겁게 테니스를 치는지 보게 됩니다.



00분 00초에 레슨이 시작됩니다.




7.5분이 지나면 이제 포 핸드는 끝나고 백 핸드로 넘어갑니다.


그러고는 잠시 후 서브를 배웁니다.


마지막으로 팀과 매치를 합니다. 심지어는 점수를 따내기까지 합니다.



즐겁게 테니스 게임을 즐기면서 아주머니가 외칩니다. "Fantastic!" 팀이 말합니다. "This is called Tennis!" 이게 바로 테니스라는 겁니다! 몰리 말로는 자기가 마치 테니스를 미리 칠 줄 알았던 것처럼 그 동작이 자연스럽게 흘러 나온다고 합니다.

도대체 어떻게 가르쳤길래 이렇게 빨리 배웠을까요?

우선 처음에는 팀이 공을 쳐서 넘기는 시범을 바로 옆에서 몇 번 보여줍니다. 그러면서 저쪽에서 공이 넘어와 땅에 튈 때 "튀고"(bounce)라고 외치고, 그 공을 치는 순간에 "치고"(hit)라고 말하게 합니다. 그러면서 처음에는 공을 억지로 치려고 하지 말라고 합니다. 관찰해 보시면 아시겠지만 몰리가 처음에는 공의 움직임만 보면서 바운스와 힛이라고 외칩니다. 그러다가는 라켓을 휘두릅니다. 어떻게든 칠 수 있겠다 하는 생각이 들었나 보죠. 처음에는 헛스윙하더니 이내 공을 잘 쳐냅니다.

통상적인 교습법과의 차이는 무엇일까요? 앨런 케이는 말합니다. 우리는 학습 이론에 대해 충분히 모른다. 그럴 경우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선은 학습에 장애가 되는 것을 제거하는 것이다. 집중하게 하는 것이다.

우리가 테니스를 가르칠 때 처음부터 얘는 라켓이고 이렇게 잡고 포즈는 이렇게 취하고 어깨는 어떻게 하고 공은 가장 높이 떠올랐을 때 치고 어쩌고 이런 "설명"을 하면 학습자의 머리 속에는 이런 저런 "자기 명령"들이 떠다니게 됩니다. 그래서 오히려 공을 보지 못합니다. 팀이 주문한 것은 간단합니다. 바운스와 힛을 외치게 하는 것인데, 이걸 하면 자동으로 공에 집중을 하게 됩니다. 고로 공을 쳐내는 자기 몸에 이미 있던 잠재된 능력을 쓸 수 있다 이거지요.

백핸드를 가르칠 때에는 소리에 집중하게 합니다. 팀이 반대편 코트에서 공을 넘겨주고 몰리가 그걸 칠 때 라켓에서 어떤 소리가 나는지 주의깊게 듣도록 합니다. 제대로 안맞으면 소리가 경쾌하지 않습니다. 그 소리를 집중해 듣다 보면 이상하게도 백핸드가 아주 잘 나오는 겁니다.

서브를 가르칠 때에는 리듬과 이미지 훈련을 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직접 보시길)

앨런 케이는 말합니다. 대부분의 테니스 수업에서는 처음부터 공을 쫓아다니는 데에 시간을 보내는데, 몰리는 거의 90%가 넘는 확률로 공을 쳐서 넘기는 걸 했다. 테니스의 핵심이 뭐냐? 공을 쳐서 넘기는 거 아니냐. (참고로 앨런과 팀은 서로 친구이며, 팀의 책에서는 앨런 이야기가 나오고 앨런 강연에서는 팀 이야기가 나옵니다) 그러면서도 실은 공을 쳐서 넘겨야 한다는 부담을 전혀 주지 않으며, 억지로 치려고 하지 말라고까지 합니다. 그리고 실수를 하면, 괜찮다 걱정마라 그냥 계속하라 이런 식으로 격려를 합니다.

이 방식은 초보자한테나 도움이 될 것 같다고요? 그렇지 않습니다. 세계적인 프로 선수들이 팀에게서 많은 도움을 얻었다고 합니다.

이 교습 방식을 다룬 책이 있습니다. Inner Game of Tennis라고 합니다. 얄팍한데 꽤나 감동적인 책입니다.



이 책이 워낙 대성공을 해서(스포츠 심리학에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고 합니다), Inner Game of Golf라는 책도 나오고, Inner Game of Music, 심지어는 Inner Game of Work(이 책은 최근 번역되어 출간 됐음)까지 나왔습니다. 저는 Inner Game of Programming을 써볼 생각입니다. :)

참고로 이 Inner Game 이론은 정말 여러 분야에 적용가능하며, 저 역시 프로그래밍에 적용해서 어떤 잠재력을 봤습니다. 20분만에 테니스를 배워서 즐겁게 치는 것이 가능하다면, 저는 그 정도 비율로 압축적인 시간에 프로그래밍을 배워서 즐겁게 프로그래밍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믿습니다. 꼭 오랜 기간 고생하면서 배우는 것이 최고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빨리, 또 재미있게 공부하기가 가능합니다.

마지막으로 Inner Game of Work에 소개된 팀의 코칭 일화를 옮기는 것으로 글을 마치겠습니다.

휴스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단원들에게 이너게임을 설명하던 때가 생각납니다. 이너게임에 대한 간단한 설명을 마치자 단원들은 자신들의 눈앞에서 그것을 응용해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튜바 연주자가 자진해서 실험대상이 되었습니다. 나는 다룰 줄 아는 악기도 없고 튜바 독주도 들어본 적이 없었습니다. 나는 무대에 오른 연주자에게 그가 배우고 싶은 것이 무엇인지를 물었습니다. 그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고음 영역에서 아티큘레이션articulation이 가장 어렵습니다." 나는 그 의미를 전혀 이해할 수 없었지만 어쨌든 한번 튜바를 불어보라고 했습니다. 나에게는 아주 훌륭하게 들렸습니다만 그는 불만족스럽다는 듯이 고개를 흔들었습니다. 그의 지식에 의존하면 되기 때문에 나에게는 어떤 전문지식도 필요하지 않다는 것을 기억하면서 나는 그에게 "무엇이 마음에 안 들지요?" 하고 물었습니다. "분명하지 못해요"라고 그가 대답했습니다. 나는 다시 "그것을 어떻게 압니까?"라고 물었습니다. 그는 "흥미로운 질문이네요. 사실 튜바의 관 끝은 내 귀에서 멀리 떨어져 있기 때문에 소리를 제대로 들을 수 없습니다. 그래서 혀에 느껴지는 감각으로 구별합니다"라고 대답했습니다. 그는 내가 코칭에 이용할 수 있는 핵심변수에 근접하고 있었습니다.

"혀의 느낌은 어떻습니까?"

"예, 지금처럼 고음 영역이 있는 어려운 악절을 연주할 때면 혀가 마르고 굳어서 잘 움직이지 않는 듯합니다."

이제 나는 필요한 것을 모두 얻었습니다. 나는 그에게 "다시 한번 같은 악절을 연주해보세요. 단, 이번은 아티큘레이션을 분명하게 하려고 애쓰지 마세요. 단지 그 악절을 연주할 때 혀의 상태에 어떤 변화가 있는지에 주목해보세요"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다시 같은 악절을 불었습니다. 내 귀에는 하나도 달라진 게 없었습니다. 모두 아름다운 연주로 들렸습니다. 그런데 오케스트라의 단원들이 일제히 일어나서 박수를 치기 시작했습니다. 튜바 연주자는 회심의 미소를 지으며 스스로도 놀라고 있는 듯 했습니다.

...

[배우며 즐겁게 일하는 법 이너게임, 티머시 골웨이 지음, p.313 ff.]

앨런이 강연 마지막에 이런 질문을 받습니다. "몰리는 그 후 어떻게 되었나요?" 아마추어로서는 상당한 수준의 테니스 선수가 되었다고 하고, 여기에서 받은 영감으로 Inner Game 이론을 이용한 다이어트 코스를 만들어서 성공했고(실제로 살도 빠졌고), 결과적으로 그 때 테니스 교육을 계기로 삶이 완전히 바뀌었다고 합니다.

이 방식을 프로그래밍에 적용하는 것, 교육과 학습에서의 의미 등에 대해서는 다음 포스팅을 기대하세요.

--김창준
by 애자일컨설팅 | 2006/05/09 01:43 | 트랙백(23) | 핑백(8) | 덧글(36)
트랙백 주소 : http://agile.egloos.com/tb/193285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상상할 수 있는 힘이 .. at 2006/05/09 10:29

제목 : 내가 누군가에게 OOP 를 가르친다면??
어떻게 가르킬까. 지금 당장은 쉽게 떠오르지 않지만 차근 차근 기록해 봐야겠다. 언젠가 후배든 누구던 가르칠날이 올 것이고 그 때엔 이제부터 고민하는 것들이 많은 도움이 될 것이리라. 트랙백에 있는 내용을 차근 차근 곱씹어 봐야겠다. 비단 프로그래밍을 가르치는 것 뿐만 아니라, 내가 가진 지식을 다른이에게 전달하는 대부분의 행위에 적용이 될 것 같다....more

Tracked from 정목이의 블로그 at 2006/05/09 11:45

제목 : 가르친다는 것...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요즘들어 "가르친다는 것"이란 정말 고도의 분야라는 것을 느끼고 있다. 의대 수업을 들으면서 워낙에 졸리고 지루하고 정신없는 수업을 많이 들어와서 "수업이란 지겨운 것"이라는 인식이 가득했는데, (솔직히 '내가 가르치는게 더 낫겠다'라는 건방진 생각도 해봤다. :) ) 동아리 세미나를 하면서 상대......more

Tracked from theMidas.net at 2006/05/09 11:46

제목 : 연구대상이 생겼다.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 . .당분간 연구해볼듯....more

Tracked from 이오공감의 흔적 at 2006/05/09 11:51

제목 : 2006년 5월 9일 이오공감
[지침서] 일행과 나란히 걸을 때면 꼭 뒤처지는 당신을 위한 지침  by 듀혼여럿이서 나란히 걸을 때면 홀로 뒤처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상한 것은 이야기를 주도하고 있는 사람조차도 앗 하는 새에 뒤로 빠지게 된다는 점인데요. 반대편에서...항공사 승무원 채용 기준  by belba공항을 걷고 있는데, 갑자기 옆에 키가 작은 여성 두분이 스윽 하고 지나가길래 흘낏 보았더니, 노스웨스트 항공 승무원 유니폼을 입고 있었습니다. 제 키가 160센티미터...행복에 관해 어렸을적이랑 지금이랑  by reflection한 꼬마 여자아이랑......more

Tracked from 엄격함과 자유로움이 공.. at 2006/05/09 13:29

제목 : 놀랍다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몇 번 정도 테니스를 배운 적은 있지만 저런 식으로 배운 적은 한 번도 없었다. 물론 그런 식으로 생각해 본 적도 전혀 없었고... 모든 일에 대해서 같은 원칙대로 다가간다면 짧은 시간에 더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을 것 같다. 내 삶의 어디부터 적용해볼까......more

Tracked from 대서니와 이슬과 만복이.. at 2006/05/09 14:25

제목 :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이라는 글에서 설명한 Inner Game 이론... 꽤 재미있고 흥미롭다. 동영상을 다운받아서 봐야겠는데 다들 한번씩 보시길~...more

Tracked from 異色空間 at 2006/05/09 14:33

제목 : 잠재능력의 힘일까?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현재 테니스를 배우고 있는 나로써는 필히 연구해야할 대상이다.....more

Tracked from 영화처럼 at 2006/05/09 16:03

제목 :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과연 가능할까요? 아무튼 대단히 구미가 당기는 일임에 틀림없군요. 이러한 학습방법을 일상생활 전반에 적용할 수 있다면 굉장한 일이 되겠죠. 연구해 볼만한 가치가 충분할 것 같습니다. ...more

Tracked from c i t y o f .. at 2006/05/09 18:04

제목 : 흥미로운 교수법.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동영상 애자일컨설팅님의 이글루에서 트랙백. 사대생이라고 또 이런거에 흥미생겨서 달랑 트랙백해 온 나. 흐음. 읽어보고 싶다. 요즘에는 이런 거 읽으면 바로 과외하는 애들한테 적용시킨다-_- 저번에는 응용언어학 과제로 EFL 환경에서의 language proc......more

Tracked from 오오토리 학園의 落第 .. at 2006/05/10 22:03

제목 : 리듬. 에너지.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역시 리듬 또는 반복되는 주기란 건 매우매우매우 중요하군아. 노동요도 그래서 중요하구나. 공부를 할 때도 긴장과 이완의 적절한 반복주기를 찾는 게 중요하겠군아. 중고딩 때 이 주파수를 찾는 시도를 많이 해볼 걸 그랬네...지금이라도 해볼까. 백핸드가 잘 맞으면 경쾌한 소리가 난다는 문구에 대......more

Tracked from 일상에서 행복찾기 at 2006/05/12 21:47

제목 :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 가르친다는것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오호.. 멋지당 +_+ 저런 방법이 있다니.. 당분간 연구해봐야겠다. 우선 떠오르는 단어는 리듬감, 핵심만, 부담없이, 재밌게.. 이렇게 이다. ...more

Tracked from 꿈꾸는 도서관 at 2006/05/15 16:29

제목 : inner game of life -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얼마 전에 글에서 inner game of tennis에 관련된 포스팅에 대해 잠깐 얘길했었다. 링크된 포스팅을 읽어본 사람들도 있겠지만, 안 읽어본 사람들은 아마도 그 포스팅에 대한 내 반응에 대해 별 느낌이 없었을 것 같다. 다시 한 번 간단하게, 하지만 지난 글 보다는 더 자세하게 설명......more

Tracked from 나의 지혜를 믿자. at 2006/05/21 18:33

제목 :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배우기는 쉽고 재밌어야 하는데 이렇게 배우면 흥미도 생기도 재미도 있을 듯. 어렵게 배우는 거 싫어. ...more

Tracked from § 햇살무늬사진 § at 2006/05/26 11:40

제목 : Inner Game 이론
잠재 의식과 자신의 느낌 그리고 즐거움을 응용한 자기 개발일까? 관련글 따라가기 : http://agile.egloos.com/tb/1932851...more

Tracked from 살아가는 이야기 at 2006/05/27 01:25

제목 : 이너게임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김학규씨 홈페이지에서 이너게임에 대한 글을 접하고서는 서면 교보문고에 가서 책을 사왔다. 한국과 보스니아전이 끝나고 나서 읽......more

Tracked from Ohchan Online at 2006/05/28 13:33

제목 : dfa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more

Tracked from 산다는 건 꿈을 꾸고 .. at 2006/06/07 00:47

제목 : The inner game of tennis.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오오.. 동영상은 아직 못봤지만 이 논리대로라면 언어배우기에도 적용될 수 있지 않을까?? 잘 안되는 발음이라든지 말이지. ...more

Tracked from -= 天夢 =- at 2006/06/20 02:07

제목 : The Inner Game of Work
책소개 과연 우리는 직장에서 즐겁게 일을 할 수 있는 것일까? 저자는 이를 의심하지 않는다. 그는 그가 테니스를 코치하면서 발견한 이너게임의 원리를 ...more

Tracked from C++ 프로그래머 티오 at 2006/08/30 16:17

제목 : 변화에 적응하는 학습법 : 이너게임
이너게임 티머시 골웨이 지음, 최명돈 옮김 / 오즈컨설팅 나의 점수 : ★★★★★ 기억에 남는 단어들 : 이너게임, 인지, 선택, 신뢰, 집중, 기동성, 이너게임의 코치 http://agile.egloos.com/1932851 이 글을 통해서 이 책을 접하게 되었습니다. 특히 학습법에 관심을 가지고 읽었습니다. 읽은 후에 느낌은 마치 extreme programming(XP)의 기원을 보는 듯한 느낌이......more

Tracked from Gsong's Blog at 2007/02/26 01:22

제목 : Inner Game
이너게임 티머시 골웨이/오즈컨설팅과연 우리는 직장에서 즐겁게 일을 할 수 있는 것일까? 저자는 이를 의심하지 않는다. 그는 그가 테니스를 코치하면서 발견한 이너게임의 원리를 AT&T의 혁신과정에서 콜센터에 근무하는 상담원에게 성공적으로 ... 우리 안에는 두 가지의 자아가 있다. Self1 은 규율적이며 목표를 정하고 거기에 맞춰가려는 자신을 얘기한다. Self2 는 잠재적 능력이며 순수한 형태의 욕구를 말한다. 이너게임은 Self2 c......more

Tracked from 꿈을 향해 앞으로 at 2007/03/27 18:05

제목 : 충격적이구만 하지만 충분히 가능한 이야기 같다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more

Tracked from wkpark's me2.. at 2009/01/18 07:54

제목 : 영구의 생각
김창준님의 애자일 이야기를 가보니 왠 난데없는 이너 게임을 통해 기천 배우기(무슨 광고같은) 그리고 더 재밌는 Alan Kay의 Doing with Images Makes Symbols에 나오는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2006년의 포스팅)...more

Tracked from Createzone`s.. at 2009/02/12 13:38

제목 :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http://agile.egloos.com/1932851허어...허어......순수하게 놀랐다.20분만에 게임을 할 정도의 테니스를 배울 수 있다! 라니...당장 이너 게임에 관한 책 주문.잘만 쓸 수 있다면 이거 그래픽과 기획, 프로그램 상호간의 이해를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지 않을까?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동일조건변경허락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more

Linked at .. at 2007/11/23 08:59

... " title="http://agile.egloos.com/1932851" onclick="javascript:urchinTracker ('/outbound/article/agile.egloos.com');"href="http://agile.egloos.com/1932851" target="_blank" title="http://agile.egloos.com/1932851" onclick="javascript:urchinTracker ('/outbound/article/agile.egloos.com');" >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a>에 대한 내용도 있습니다. 전산학에서 HCI 로의 접근에서 이분만큼 통찰력이 있는 분도 많지 않습니다. 눈모양의 아이콘을 클릭하면 동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RealPlayer 가 필요합니다. Fall 2005 - 9/16/05 Fall 2005 - 9/19/05 ... more

Linked at 매일 매일 Grow up : .. at 2008/02/26 10:38

... 프린트넥스텔 인수? HTML5와 HTML4의 차이점 모바일 게임 국내 1위 컴투스, 코스닥 상장 구글은 다이얼패드 출신을 좋아해? 이벤트 기반 몽그렐의 성능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Agile 2006 국제 컨퍼런스 XPE2E 출간과 켄트벡에 대해 켄트 벡이 대답하길 2탄 켄트 벡이 대답하길 1탄 프로그래머의 위기지학 원형탈모와 ... more

Linked at danew님의 글 - [200.. at 2008/03/09 15:50

... p; 로그인 http://me2day.net/ 암호 미투에서 새로운 친구를 만나세요! 회원가입 2008년 3월 3 8 9 9 Mar 2008 0 metoo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 오후 3시 50분 댓글 (0) &laquo; 2008년 03월 08일, 토요일   Today 6 / Total 56 Profile danew danew입니다. ... more

Linked at 애자일 이야기 : 내 교육 방.. at 2008/08/04 13:29

... . 두 조건 모두 방점이 "나(김창준)"에 있다는 점이 중요합니다. 이 두가지 모두를 통과하는 책 중에서 셋만 골랐습니다.티모시 갈웨이의 모든 책티모시에 대해서는 제 블로그의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참고Teaching with Your Mouth Shut(일명 "닥치고")다음은 예전에 썼던 글 인용:한 달 간의 교육을 준비하면서 코치들과 함께 이 책을 스터디했었다 ... more

Linked at solleo@den : 이런 .. at 2008/08/13 13:50

... 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 그 충격 동영상무척 선정적인 제목이지만, 어쨌거나 중요한 것은 쓸데없는 것에 방해받지 않고 집중하는 것. 집중할 때 나타나는 아름다움.bodywatching은 ... more

Linked at 애자일 이야기 : 이너 게임을.. at 2009/01/16 10:18

... 이너 게임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처음 출발은 테니스를 빨리, 그리고 즐겁게 배우는 기법이었습니다. 동영상을 보면 아시겠지만 운동을 안한지 수십년이 되는 아주머니가 이너 게임으로 20분만에 테니스를 치게 됩니다. 이너 게임은 테니스에서 시작하여, 골프, 스키, 음악, 업무 등으로 널리 퍼지게 되었습니다.이너 게임의 핵심은 학습자 자신의 자각을 불러일으킨다는 점입니다 ... more

Linked at 이평섭 이야기 : 이너 게임을.. at 2009/03/09 10:31

... 이너게임</a>에 대한 간략한 설명으로 시작하였습니다. 기천에 대한 것을 3가지로 이야기하셨는데, 역근육을 사용한다. 나머지 2가지는 기억이 나지를 않구요. 역근육의 예로, 주먹을 지고, 팔을 펴고 있고, 상대방이 이 주먹을 아래로 힘주어 내리면, 내려가는 정도가 큰데, 역근육, 손을 펴서, 손을 90도로 꺾고, 손을 틀어 역근육을 이용할 경우에는 힘주어서 팔을 내리더라도, 잘 안내려가는 것이었습니다. 이너게임은 <a href="http://agile. ... more

Linked at 운동 일기장 : 2010년 2.. at 2010/01/09 16:04

... 테니스 1/5 화. 자전거 타고 장보고 왔다. 어제 오늘 엉뚱하게 엉덩이가 뻐근하다. 1/7 목. 달리기. 1/8 금. 테니스....구글링을 해봤더니 &lt;20분만에 테니스 배우기...&gt;가 있어서 살펴봤다. 우왕굳' ... more

Commented by 무표정군 at 2006/05/09 01:47
와- 정말 흥미로운데요. 뭔가를 자극하는 느낌이 팍팍 오는구요! 실생활에 응용할 수 있을지 생각 좀 더 해봐야겠습니다.
Commented by xeraph at 2006/05/09 01:51
Inner Game of Programming 기대됩니다~!
Commented by Paromix at 2006/05/09 02:32
다음 포스팅이 벌써 기대가 됩니다.^^
Commented by TayCleed at 2006/05/09 02:36
... 놀랍습니다.
Commented by 재간둥이 at 2006/05/09 10:24
어여 하나 써주십시오~~ ^^ 그런데 Inner Game of Work 는 번역서 이름이 뭔가요?
Commented by 퓨리넬 at 2006/05/09 11:19
대단하네요. 다른곳에 쓰일데가 있을지 생각해봐야겠습니다.
Commented by 정목 at 2006/05/09 11:41
와우~~ Inner Game of Programming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
Commented by 銀鳥-_- at 2006/05/09 13:21
재미있는데요.. 이거.
확실히 이론에 사로잡히면 뭔가 될 게 안 되는 경우도 허다하니까요. 시야가 좁아진다고 해야하나..
Commented by 니케 at 2006/05/09 13:43
야가미 라이토가 이 방법으로 테니스의 왕좌(?)에 오른 것이군요~
Commented by 피트군 at 2006/05/09 14:23
wow~ 대단한데요. 흥미진진합니다 ^^
Commented by SieL at 2006/05/09 14:38
동영상은 안보고 글내용만 봤습니다만, '어떠한 일의 핵심이 무엇인가'가 되겠네요.
Commented by marlowe at 2006/05/09 15:03
링크 신고합니다.
Commented by 영화처럼 at 2006/05/09 16:01
공감타고 왔습니다. 몹시 인상적이군요. 트랙백&링크합니다.
Commented by aqwerf at 2006/05/09 16:14
Inner Game of Work 는 번역서 이름은 "이너게임 - 배우며 즐겁게 일하는 법"인 것 같습니다.
Commented by 조선영 at 2006/05/10 13:05
역시 본질을 보는 것이 중요하다는 또 다른 예이군요. 이해력이 둔한 저로써는 이런글을 봐도 와~ 신기하군. 정도로 끝나는 것이 아쉽다는.
Commented by Shuffle at 2006/05/11 09:44
다음 포스팅이 기대되네요 :) 링크 신고합니다^^a;
Commented by LastReview at 2006/05/11 14:54
오호~~ 인상적입니다. 식스시그마에서 CTQ(Y)에 해당하는 것과 유사하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이것을 정말 쉽게 접근할 수 있다는 것이 놀라울 따름입니다...
Commented by djccuri at 2006/05/12 17:54
기업 HRD 담당자로 일하고 있습니다. 장애가 되는 요인을 제거하는 것이 최선의 학습방법이라는 문장이 많이 와닿는군요. 현재 3시간짜리 교수설계 하고 있는 것이 있는데 정말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네요. 교육관련 일한지 이제 5년째인데 종종 와서 많이 배우겠습니다.
Commented by 안드로이드 at 2006/05/14 01:44
감동입니다. 지금은 너무 피곤해서 동영상은 못보겠지만 내일 꼭 볼 생각입니다. 링크합니다.

이너게임 오브 프로그래밍. 바로 제가 원하던 바로 그것입니다! Quick Start의 느낌에 빠르게 익혀서 빠르게 만들지만 빈 틈이 없고 제대로 작동하는 프로그램과 즐거운 프로그래밍! 책을 쓰신다면 제가 첫 권을, 아니, 베타 테스터로 활동을 하겠습니다. 꼭 연락 주세요.
Commented by 안드로이드 at 2006/05/14 01:46
아아아아~~ 김창준님이셨군요. 저도 XP와 애자일에 관심이 조금 있습니다.
Commented by 정선 at 2006/05/15 11:10
오랜만에 들렀는데, 좋은 글 읽고 갑니다.
퍼다 날라야 겠는데요^^
Commented by 상철 at 2006/05/15 16:29
트랙백 신고합니다. 글 잘 읽었어요. ^^
Commented by 정영목 at 2006/05/19 12:32
요즘 이 글 덕분에 즐겁답니다. 이너게임 오브 워크도 읽어보았는데요, 어렴풋한 개념을 어찌 그리 잘 집어 내던지... "그렇지"를 얼마나 연발했는지도 모릅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Commented by 조선영 at 2006/05/19 12:44
비슷한 체험을 해본 경험이 있는데 글로 읽으니 왜 그랬는지 이해가 가네요.
Commented by STARGAZER at 2006/05/28 23:49
오늘 처음 왔습니다. 굉장히 흥미롭네요. 다음 포스팅 기대할게요~ ^^
Commented at 2006/06/27 14:15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trinn at 2006/11/10 00:42
20분 테니스 교습.. 비결은 바로 공에 '집중'하라였군요..
저도 이번주에 테니스라켓을 들고 한번 도전해 볼라고 합니다.
Commented by 쭌석 at 2007/06/25 09:54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한편으론, 『 학습자의 머리 속 있는 이런 저런 "자기 명령"』을 스스로 정리해 가는 과정.
이를 통한 학습 또한 중요할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
Commented by 이성재 at 2007/08/14 04:52
이런 저런 수많은 준비는 잊고 막바로 목표에 집중하기. 해야할 대상을 머리 속에서 이미지화해서 가상의 행동을 해보기. 자기 자신을 (고정 관념으로부터, 또는 선입견으로부터) 풀어주기. 목표와 자신 사이에 놓여 있는 (인터페이스 상의) 장애를 자기 스스로 제거하게 하기. 그리고 이 모든 것을 즐기기.

올려주신 글도 재밌게 잘 보았고, 동영상도 아주 흥미로웠습니다. 누군가에게 뭔가를 가르쳐 줘야만하는 것이 항상 삶의 일부였었는데, 많은 자극이 되었습니다.

아참, 앨런 케이는 몰리가 운동을 쉰 기간은 30년이 아니라 20년이랍니다. 동영상에서요. ^_^
Commented by 소나 at 2008/03/17 01:04
아~이게 이너게임이군요. 이너게임 사서 읽고 있는데.. 진도가 빨리 나가진 않아요. ^^;
흥미는 있는데..
창준님 블로그를 먼저 검색해 볼껄 그랬어요..ㅋㅋ

이너게임 이론을 이용한 다이어트는 어떻게 하는걸까요?
운동경기나..악기는..어느정도 상상이 되는데...
다이어트는 상상이 안되요. ㅋㅋ

좀더 생각해 보고..혹시..다이어트에 성공하면..
창준님께는 살찌는 방법을 생각해 드릴께요.. ㅋㅋ
Commented by 이한주 at 2008/08/13 09:01
좋은 소개 정말 감사합니다.
내용 담아 가도 될까요?
Commented by 귀니 at 2008/08/20 10:45
멋진 글, 담아가겠습니다.
애자일 방식으로 일하고 싶지만, 아직은 생각만 있고 몸이 안따르는 1인이...
Commented by 낭망백수 at 2009/01/13 01:35
혹시 이것이 바로 zen 인가요? -0-;
Commented by 박은정 at 2009/02/18 15:15
감사히 퍼갑니다~
Commented by GoldStar at 2012/02/21 12:26
매우 흥미로운 글이네요~. 더 많은 이너게임 사례를 찾아봐야겠어요~ ^_^)-b
Commented by 엑스터 at 2012/10/09 09:04
앨런 케이 강연 구글 동영상이 무슨 이유에선지 플레이가 안 되네요.
부분 부분 영상은 있어서 테니스 영상만 링크 따왔습니다.
http://www.youtube.com/watch?v=50L44hEtVos

:         :

:

비공개 덧글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


Site Meter